조금씩, 천천히 그리고 확실하게 계속

지난 주 신협중앙회 사회적경제부가 주관한 워크샵에 다녀왔다. 개인적으로는 감회가 새로운 행사였다. 그동안 신협에 거의 유일한(?) 사회적경제 전담직원으로 일하면서, 조직 내부의 의아함과 무관심, 그리고 여러 우려 섞인 반응들을 겪어왔다.

사회적금융은 신협이 사회적경제와의 협력을 통해 지역사회 문제해결에 기여하는 새로운 모델이다. 가령 지역사회 취약계층에게 […]

By |May 27th, 2019|자료실, 칼럼|0 Comments

커피 매니아, 커피 농부들을 만나다!

커피의 대한 첫 기억은 열살 무렵이던가. 뭔가 소중한 보물이라도 되는 양, 고이 모셔놓은 높은 선반 위 인스턴트 커피 봉지 속에서 어린 나를 유혹하던 고소하면서도 쌉쌀한 그 향기! 손가락에 침을 묻혀 맛 본 짙은 갈색의 가루커피는 단박에 나를 사로잡아 버렸으며 커피에 […]

By |April 22nd, 2019|자료실, 칼럼|0 Comments

[청년, 협동조합에 로그인하다] 16. 진정한 의미의 공유경제. 플랫폼 협동조합으로 가능할 것인가?

한국에서 2001년 출간된 ‘소유의 종말’을 처음 접한 것은 광고홍보학과 석사과정에 재학 중이었던 2006년경이었다. 당시 소비자에게 물건을 더 많이 팔 방법이 무엇인지 고민해왔던 광고기획자 지망생에게 이 책은 생각의 전환을 가져다주었다. ‘The Age of Access(소유의 종말의 원제)’는 우리 생활의 많은 것들이 서비스화될 […]

By |March 25th, 2019|자료실, 칼럼|0 Comments

우리 안의 사농공상(士農工商)

주자학에서는 사농공상(士農工商) 중에서 선비인 사(士)를 가장 존귀하게 여기고 農(농부), 工(공장), 商(상인) 순으로 존비(尊卑)가 결정된다. 조선시대 주자학과 함께 들어온 이 사농공상은 직업으로 존비귀천을 구분했던 조선시대 신분제도이자 윤리체계였다.1) 조선 말 이 직업에 따른 신분질서가 철폐되었지만 최근 종영된 ‘스카이캐슬’ 열풍을 보면서 사족(士族, 양반계급)의 […]

By |February 20th, 2019|자료실, 칼럼|0 Comments
Seo wordpress plugin by www.seowizard.org.